본문 바로가기

취미/어디까지 가봤니?

마석맛집/박군쭈꾸미

지난주에 낭군이랑 외식하려고 했던 박군 쭈꾸미!!! 왜 외식할려고 만 했었냐구요~???
문을 열고보니, 만석!! 자리가 꽉 차있어서 그냥 돌아설 수 밖에 없었지요.


'이번엔 물러설 수 없다!!' 굳은 의지 장착하고 박군 쭈꾸미로 향했습니다!!! 뚜둥!!!! 역시나 만석 이더군요.
금요일 퇴근 후 다들 회식 하는겁니까??
식당이 좀 협소하긴 하지만 갈 때 마다 만석이니원.... 그래도 이번에는 물러서지않고!!! 포장합니다. ㅎㅎㅎ 1인분에 10,000원!!
우리집은 낭군이랑 나랑 2인이니 2인분 포장!!

하지만 집에와서는 1인분만 먹었습니다.
두번 나눠먹을래요~~~ㅎㅎ


쭈꾸미를 아래 깔고 위에 양념이랑 양파 올려주고 버너에 불을 올립니다.
아저씨가 설명 해 주시길 처음부터 뒤적이면 양념이 탈 우려가 있으니, 쭈꾸미랑 양파가 익어서 물이 자박하게 생기거든 양념을 섞으라 말씀하셨지요.
포장내용 알려드립니다. 쭈꾸미만 싸주신게 아니거든요~~^^


마늘이랑 고추가 섭섭지 않게 들었지요!! 쌈 싸먹기 좋게 잘라서 담겨 있습니다.


쌈장~
기본인가요~~^^?


쌈야채는 깻잎이 전부예요~^^ 야채중 당근 추가요~^^
사진 찍는걸 깜빡했는데 무쌈도 있었어요~~~


고소한 김은 봉지에 넉넉히 주셨더라구요~^^
저는 개인적으로 김에다가만 다~ 싸먹었어요. 쭈꾸미도, 볶음밥도~^^
다음은


날치알 입니다(맞나??)
낭군이 쌈싸먹을 때 넣어 먹었어요~
쭈꾸미 다 먹고 밥 볶아먹을 때 위에 곁들여 먹었는데 토도독 터지는 느낌?? 좋아요~^^


콩나물이랑 당면은 쭈꾸미볶음이 다 익고나서 제~ 일 마지막에 넣고 잠깐 볶아야 된다고 하셨어요~
안그럼 콩나물은 질겨지고, 당면은 눌러붙는다구요~^^


매콤한 1인분 쭈꾸미 다 익었어요~ 다음 준비해주세요 낭군~~~


하야 요렇게 다 익은 쭈꾸미 위에 콩나물, 당면을 투하하고 뒤적뒤적 해주면 끝!!!


이제 폭풍 흡입하면 됩니다!!!


단, 너무 맛있다고 혀 씹으면 안되요~~~!!!
피난다며 호들갑 떨면서 사진 들이대는 마눌입니다. (미안요~)

열심히 먹고 나면,
집에서 먹어도 빼놓을 수 없는 볶음밥!!!


각자 한공기씩 먹고나서 아쉬움에 한공기 볶았는데,,,


더 아쉽습니다. ㅠ 낭군이랑 냄비바닥 뚫을 기세로 박박 긁어먹었어요~ㅠㅠ 두공기 볶을껄...


남은 쭈꾸미는 일요일 저녁 마트에서 장본 콩나물이랑 냉장고에 있던 팽이버섯을 같이 넣어서 맛있게 2차 했어요~~~^^


낭군은 매콤한 맛에 땀을 뻘뻘 흘리면서도 '맛있다'를 연발 합니다.

매콤한 맛에 중독 되었나봐요~ 또 먹고싶어~~ㅠ 기분좋은 매콤함 박군 쭈꾸미~~~

위치를 알려주고 싶은데 위치가 안나와요~
티스토리에는 박군쭈꾸미가 안나오네요~~

인터넷으로 번짓수를 보니,
마석우리 379-1번지예요~^^


알아보시겠어요???

'취미 > 어디까지 가봤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리소빌리지  (6) 2015.03.18
파주맛집/손가주방/우동맛집  (0) 2015.03.10
손톱정리 no, no!! Art, art~!!  (0) 2015.02.24
최고집칼국수/우이동/방학사거리  (0) 2015.02.08
송추가마골/본점  (0) 2015.0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