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뭐먹나... 고민은 언제쯤 끝이 날까요?

자신있게 할 수 있는메뉴는 아주 제한적이고,

블로그 이웃님들 요리는 간단해 보이지만 자신이 없고.....

 

퇴근하는 버스안에서 배고픔에 눈꼬리가 축 쳐져있는데

"까똑" 옵니다.

 

김창숙 여사님이 보내주신 비쥬얼 최강 김치전..!!

치즈가 쭉쭉 늘어나는게 그냥 끊길까봐 검지손가락으로 라도 똘똘말아 입안에 넣고싶은 김치부침개였어요.

 

사실 요즘 김녀사가 사진을 뜸하게 보냅니다.

엊그제 김녀사님께 "요즘 뭐 맛있는거 안만들어용??"하고

물어볼 정도로 뜸~ 했던거지요.

 

오늘은 동생 실망하지 않도록 저녁메뉴 힌트하나 던져주고!!!!

 

비도 오니, 나도 집에서 맛있는 김치부침개 해먹을꺼라며...!

맛있는!!!

맛있는!!

맛있는!

 

요리 과정은 없는데.....

만들다 보니 목표가 "맛있는 김치부침개"에서

"먹을 수 있는 김치부침개"로 바뀌었습니다.

 

흑... 실망했어요ㅠ

밀가루를 너무 많이 넣었나봅니다.

그래도 이건 낭군이 다 먹었어요~^^

 

김치부침개 +

냉장고에 어머님이 주신 고등어가 있길래 고등어조림 메뉴선정!!

 

혹시나 오해하실까봐 말씀드립니다. 

※ 본 블로그는 CongCherry의 블로그입니다.

 

이제보니 언니가 내일 아침메뉴 얘기하려고 했었네요... ㅠ

이런 사려깊지 못한 동생같으니라고....

 

언니가 하고싶은 얘기를 덮고

제가 하고 싶은 요리에 대한 언니의 레시피를 여쭙니다.

작년에 알려줘서 갈치조림을 맛나게 먹었던지라

휴대폰에 메모도 해뒀는데

찾는것보다 물어보는게 빠를거서 같아

시간절약 차원에서^^(핑계입니다.)

 

그나저나 내일 아침 언니의 아침메뉴는 언니가 잠자는 이른시간에 까똑으로 물어봐야지요^^

 

짜잔~~~~!!

고등어조림 완성입니다.!!

내 신성한 요리에 낭군이 마른 청양고추를 가위로 썰어 넣고,

낭군의 살짝 아쉽다는말에 메모장을 뒤적였더니

매실청이 빠졌어요~

ㅎㅎㅎ

 

 

 

무랑 고등어랑해서 한공기 뚝딱!!!

오늘 저녁 해치웠습니다~~~~^^

조금 남은건 내일아침에 낭군 밥상위에 올라가겠지요??

 

그 리 고

 

이건 어제 먹었던 삼겹살인데요~^^

낭군이 치우기 귀찮다고 후라이팬에 삼겹살을 구웠어요.

부추랑 잎채소는 텃밭화분에서^^

 

 

배추, 상추위에

비트무쌈 올리고

고기한점에

밥한숟갈

매운고추

볶은김치

부추무침

샥샥 접어서 한입에!!!

 

삼겹살은 입 터질듯 크게싸서 먹는데 진리죠^^

'취미 > 내게 가장 어려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 그리고 어제 저녁 !  (8) 2015.05.12
오늘저녁 부추 닭백숙??  (12) 2015.04.27
벗꽃으로 만든 화전  (12) 2015.04.15
파김치 완전 뚝딱 만들기!!!  (6) 2015.04.02
쌈무 만들기!!  (10) 2015.04.01
밀푀유나베  (14) 2015.03.29

Posted by Cong Cher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고등어 조림 안먹어본지가 몇년은 된거 같아요 ㅠ
    저는 해보고 싶네요 ㅎㅎ
    유기농 쌈채소가 많이 컸네요, 부추무침에 삼겹살도 정말 맛있겠어요^^

    2015.05.13 05: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쌈채소가 많이 커서 열심히 먹고 있긴 하지만, 사실 버리는게 1/3쯤 되는것 같아요.
      잎을 뒤집어 보면 꾸물꾸물 애벌레들이 지나간 길을 표시해두며 살아 있어요ㅠ
      인터넷 뒤져보니 나비나 곤충의 알 정도로 알면 된다고 하던데..
      그만큼 농약 안하고 유기농이라는 증거라며 먹어도 크게 상관은 없다고 하던데 눈으로 본 이상 먹기는 좀... 그렇더라구요~^^;;
      그래도 삼겹살은 너무 잘 먹었어요~^^

      2015.05.13 21:57 신고 [ ADDR : EDIT/ DEL ]
  2. 김치전에 치즈를 넣어도 되는군요 ㅎㅎ
    한번 해 봐야겟네요 ㅋㅋ

    2015.05.13 09: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김치전에 치즈를 넣은건 언니가 보내준 사진인데요. 저도 아직 안해먹어 봤지만 보기만 해도 맛있을것 같아서...
      다음에 비오는날은 저도 치즈넣어서 한번 해보려구요~^^

      2015.05.13 21:59 신고 [ ADDR : EDIT/ DEL ]
  3. 초록개구리

    텃밭에서 갓 뽑은 채소~~ 부럽네요,,,
    고등어조림의 무가 먹음직스럽게 간이 잘 배었네요,,,
    울 신랑두 해줘야겠어요~^^

    2015.05.13 14:35 [ ADDR : EDIT/ DEL : REPLY ]
    • 읍사무소에서 화분 분양한다기에 여러개 들였어요~^^
      키워서 먹는게 재미나고 좋더라구요.
      초록개구리님은 뭐든 맛있게 뚝딱 하시니...^^

      2015.05.13 22:10 신고 [ ADDR : EDIT/ DEL ]
  4. 저 낭군님에게 고기해서 먹인 날 밤은 뜨거운..........................................................................가요?
    즐거운 나날 되세요.

    2015.05.13 16: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