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번에 무쌈만들었었지요??

그 무쌈을 삼겹살먹을때 싸먹었는데... 벌써 동났어요 ㅠ

이번에는 무쌈에 색을 입혀봤습니다.

당연 이번에도 창숙언니의 팁!!

 클릭하시면 무쌈만들기 바로갑니다.

지난번과 똑 같이 식초:설탕:물을 1:1:1 비율로 냄비에 넣고 팔팔 끓여서 슬라이스 한 무우에 부어줍니다.

 

 빠알간 비트를 강판에 갈아줍니다.

 

 많이 갈지 않았어요~ 

무우는 한개!

 비트는 1/4정도?

 어쩌면 그보다 더 적은양을 갈았을지도 모르겠습니다.

굳이 넣어보지 않아도 너무 강렬한 색을 띄더라구요.

 

 

 강판에 갈았던 비트를 쭉짜서 쌈무에 넣어줬습니다.

 

 완성!

토요일저녁에 해서 일요일저녁에 냉장고에 들어갔어요~~~~

 

 오늘 먹으려고 내놨더니, 색이 참 곱지요??

(나만 고와 보이나~??)

 

어제 뜬금없이 닭백숙이 먹고싶어서 퇴근길에 닭한마리 사왔어요^^

집에 오자마자 깨끗히 씻고, 목이랑 꼬리부분에 지방을 제거해서

압력솥에넣고, 찹쌀, 녹두도 같이 넣어서 끓였습니다.

 

 뚜껑을 열었더니.... 으아~~~~~~~!!!!

조금만 참아... 조금만~~~!!!!!

압력솥의 닭은 좀더 작은 전골냄비에 담아두고!!

닭국물은 내일 아침밥 먹을 때 호로록 해야지요~^^

 

 요건 어제 화분에 물줄때 찍은 부추예요.

저녁에 일부 계란말이 해먹고, 남은건.... 오늘!!!!!

으~ 내일 삼겹살에 부추겉절이 해먹으려 했는데.... 양이 모자라요 ㅠ

 

 그냥 오늘 이렇게 닭위에 부추가 다 올라갔어요...

백숙위에 부추 올리고 한번 끓여준 다음 입으로!!!! 호로록~~~!!

 

무쌈에 부추올리고~ 닭고기 올리고~ 청양고추하나 올리고!!!

최대한 입을 크~~~게 벌린다음!!!

아~~~~~~~ 냠냠냠냠...

 

 마지막은 녹두죽으로.....

이건 친정엄마가 닭 백숙 하실때 늘 해주셨었는데...

제가 한건 왜 죽이라는 느낌보다 닭국물에 그냥 찹쌀밥 말아먹는 느낌인건지...

더 배워야 할까봐요ㅎㅎㅎ

그래도 맛은 굿!!

 

'취미 > 내게 가장 어려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 그리고 어제 저녁 !  (8) 2015.05.12
오늘저녁 부추 닭백숙??  (12) 2015.04.27
벗꽃으로 만든 화전  (12) 2015.04.15
파김치 완전 뚝딱 만들기!!!  (6) 2015.04.02
쌈무 만들기!!  (10) 2015.04.01
밀푀유나베  (14) 2015.03.29

Posted by Cong Cher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백숙, 정말 많이 먹었는데 이제는 어머님이 연로하셔서....
    대신 삼계탕을 많이 사다드리지요.
    여기서 보니 먹고 싶네요.

    2015.04.27 2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헉..닭이다 ㅡ.ㅡ;

    2015.04.28 09: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한마리 마트에서 잡아 왔습니다!!
      너무 끓여서 살이 바스라지더라구요~^^
      흣 닭이예요~!!!ㅎ

      2015.04.29 14:14 신고 [ ADDR : EDIT/ DEL ]
  3. 닭백숙에 부추 넣으면 국물이 시원한게 끝내주죠~ 먹고싶당~
    닭볶음에도 부추를 마지막에 넣으면 국물이 훨씬 맛있어집니다.

    2015.04.28 09: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팁까지 주시다니!!! 감사합니다~^^
      닭볶음탕 먹을때도 부추 넣어봐야지요~^^
      흐흐흐 부추가 슴방 자라더라구요~ㅎ

      2015.04.29 14:16 신고 [ ADDR : EDIT/ DEL ]
  4. 비트를 넣으니 건강에도 좋고 예쁜건 두말하면 잔소리네요 ㅎㅎ
    닭 백숙에 부추를 넣어야 되는군요!
    부추도 참 잘 키우셨어요 ^^

    2015.04.28 12: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비트를 처음 사봤는데요.
      색이 이렇게나 강렬한지 처음 알았네요~^^;
      남은 비트로 무우랑 물김치 담궜는데... 낭군이 물김치에 형광색소 풀어놓은것 같다며....
      그래도 맛있다는 칭찬에 으쓱했어용~^^

      2015.04.29 14:18 신고 [ ADDR : EDIT/ DEL ]
  5. 우와~!! 밥 진짜 푸짐하고 맛있게 먹는거 같아요^^
    특히 저 닭백숙과 녹두죽이... 절 배고프게 만드는 군요 ㅠㅜ

    2015.04.28 15: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위에 보시는게 전부예요~~ ㅎㅎ
      결혼한지 오래됐는데도 늘지않는 요리실력!!! ㅠ
      안타깝지요..ㅎㅎㅎ

      2015.04.29 14:19 신고 [ ADDR : EDIT/ DEL ]
  6. 제가 부추를 좋아해서 그런지 부추를 넣으면 더욱 맛날것 같아요 ^^

    2015.04.28 16: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