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말 파주에 아버님 봉안당에 다녀왔었습니다.

어머님이랑 예비형님이랑 아주버님이랑 낭군이랑 저랑

다섯이서 처음으로 점심한끼 같이 하고 예비형님이랑 아주버님, 어머님은 함께 집으로 가셨고,

저희 둘은 겸사겸사 드라이브 했지요.

 

저희가 점심을 송추가마골 본관에서 먹었거든요~^^ 그곳에서 멀지 않은곳에 장욱진 미술관이 있는데요^^

목적지를 장욱진 미술관으로 정해놓고 와서 주변을 잘 몰랐는데요.

장흥 아트파크, 미술관 바로 앞에는 조각공원, 더 지나서는 수목원까지!!!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봄이라 푸릇푸릇하네요 배경이요~^^

 

저~ 멀리 보이시나요?? 장욱진 미술관 입니다.

우연한 기회에 이 미술관 도면을 본적이 있었는데요!

저기 저 전창위의 지붕이 과연 건축가가 생각한 대로 될까? 하는 생각이 들었었지요.

이게 건축가가 생각한대로라면 성공이지만, 제가 보기엔 아닌것 같았어요.

평평하고 깔끔한 지붕이 아니라 우유곽에 물을 넘치도록 넣으면 배가 부르듯 두루뭉실해 보이더라구요..(설명이 잘 안되네요.. ㅠ)

아무튼 폴리카보네이트 마감도 처음엔 깔끔했겠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점점 지저분해 보이고....

불과 1년밖에 지나지 않았는데요... ㅠ

 

미술관을 등지고 개천 건너에는 조각공원이 있어요~^^

사람이 많더라구요^^

날씨가 너무 좋아서~ 꼬마들이 뛰노는게 참 보기도 좋더라구요^^

 

미술관 실내는 사진을 찍을 수 없어서 못찍었어요.

제가 낭군한테

"난 그림을 볼줄 모르겠어... 그림은 참 어렵다."

라고 했더니 낭군이 그러더군요.

"어려울꺼 뭐있어... 보이는대로 보면 되지! 그림들의 공통점이 있네! 나무, 해, 새!!"

그러고 보니... 정말?? ㅎㅎㅎ

음... 그림은 전시장에서 꼭 보세요~~^^

입장료 2,000원 있어요~^^

 

칠판에 개인 그림을 그릴 수 있어요^^

파랑색은 낭군이

하얀색은 제가,

노랑색은...... 누군지 모르겠어요~^^  어른이 그린건지 어린이가 그린건지.... ㅎㅎㅎ

우리가 그린 그림 앞에서 사진 한장 찍어주고!! 다시 전시장으로~^^

 

위 사진이 전시장 내부를 찍은 유일한 사진인데요.

창너머의 나무도, 해님이 창을통해 쏟아내는 빛의 각도도,

심플하게 배치한 두 작품도 모두 제자리가 최고인듯 내 발을 들이기 아까울정도로 공간이 완벽해 보였어요^^ 

 

미술관 관람 끝나고

차가운 아메리카노 두잔 사서 뚜벅뚜벅 걸어 벤치에 앉아 햇살 받으며 도란도란 얘기도 하며....

한가한 오후를 보냈습니다.

멀리에서 본 미술관 전경이 나쁘지는 않아요~^^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양주시 장흥면 |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도움말 Daum 지도

'취미 > 어디까지 가봤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욱진 미술관  (9) 2015.04.30
어랑손만두/남양주시청  (8) 2015.04.23
성수동 짬뽕타임!!  (3) 2015.04.18
성수동 메콩타이/ 쌀국수전문점  (2) 2015.04.04
소리소빌리지  (6) 2015.03.18
파주맛집/손가주방/우동맛집  (0) 2015.03.10

Posted by 눈깜짝할 세,, Cong Cherry